프리다의 그해 여름

(Estiu 1993, Summer 1993, 2017)

전체 관람가

 

드라마 | 스페인 | 98분 | 2018-10-25 개봉

감독: 카를라 시몬

출연: 라이아 아르티가스, 브루나 쿠시, 데이비드 베르다거, 파울라 로블레스


[줄거리]

사랑받고 싶은 여섯 살 ‘프리다’ 
 1993년 여름, 어른들이 쉬쉬하며 알려주지 않았지만 프리다는 알고 있었다. 
 아픈 엄마는 세상을 떠났고, 남겨진 자신은 시골 외삼촌 집으로 가야 한다는 것을. 
 외삼촌부부와 사촌동생 ‘아나’는 프리다를 따듯하게 맞아주었고, 
 새 가족과 잘 지내고 싶은데 어쩐지 점점 미움만 사는 것 같다. 
  
 “여긴 아무도 날 사랑하지 않아” 
 볼 수 없는 엄마를 향한 그리움을 어떻게 달래야 할지, 
 아나를 더 예뻐하는 것 같아 속상한 마음을 어떻게 표현해야 할지, 
 내가 말썽을 피워 화가 난 외숙모에겐 뭐라 말해야 할지, 몰랐을 뿐인데… 
  
 결국 앞이 보이지 않는 깜깜한 밤, 
 프리다는 자신을 사랑해줄 가족을 찾아 떠난다.

 

 

[예고편]


블로그 이미지

극장지기 독립영화전용관

민간독립예술영화전용관이 강릉에서 출발합니다!